anything... 퍼온 모든 것... 글, 그림, 사진, 동영상, 뉴스기사 등등

          
View Article  
  작성자  형섭
  파 일 1  toe.jpg (8.7 KB) Download : 5
  제    목  자 다들 힘을 냅시다. 퍼옴.



누구의 발인지 짐작이나 하시겠습니까...

희귀병을 앓고 있는 사람의 발이 아닙니다.

사람의 발을 닮은 나무뿌리도 아니고

사람들 놀래켜 주자고 조작한 엽기사진 따위도 아닙니다.

예수의 고행을 좇아나선 순례자의 발도 이렇지는 않을 것 같습니다..

명실공히 세계 발레계의 탑이라는 데 누구도 이견을 제시하지 않을,

발레리나 강수진의 발입니다.

그 세련되고 아름다운 미소를 가진,

세계 각국의 내로라 하는 발레리노들이 그녀의 파트너가 되기를 열망하는,

강수진 말입니다.


처음 이 사진을 보았을 때 심장이 어찌나 격렬히 뛰는지

한동안 두 손으로 심장을 지그시 누르고 있었답니다.

하마터면 또 눈물을 툭툭 떨굴 뻔 하였지요.

감동이란... 이런 것이로구나..

예수가 어느 창녀의 발에 입 맞추었듯,

저도 그녀의 발등에 입맞추고 싶다는 생각마저 들었습니다.

마치 신을 마주 한 듯, 경이로운 감격에 휩싸였던 것이지요.

그녀의 발은,

그녀의 성공이 결코 하루 아침에 이뤄진 신데렐라의 유리구두가 아

님을 보여줍니다.

하루 열아홉 시간씩, 1년에 천여 켤레의 토슈즈가 닳아 떨어지도록,

말짱하던 발이 저 지경이 되도록...

그야말로 노력한 만큼 얻어낸 마땅한 결과일 뿐입니다.

그녀의 발을 한참 들여다 보고..

저를 들여다 봅니다.

너는 무엇을.. 대체 얼마나... 했느냐...

그녀의 발이 저를 나무랍니다.

인정합니다..

엄살만 심했습니다..

욕심만 많았습니다..

반성하고 있습니다..    - 고은님 작가의 글 중에서...

뉴질랜드 회원여러분 한번더 힘을냅시다.  



<카페 - 뉴질랜드 이야기 중에서>

 
       

873  내가 다시 태어난다면 이 사람처럼 생기고 싶다.  [2]   형섭 2003/04/20 2308  
872  학교에서 공부안하면 (퍼옹)     muco 2003/05/02 2249  
871  MSN 메신저 이모티콘을 얼굴로 표현하는 사람..펌  [1]   muco 2003/05/02 2973  
870  남자친구에게 차였을 때 유형별 대처방법(펐답니다)  [1]   Faper 2003/05/08 2335  
869  잠시 숙연해지는 곡.  [1]   섭섭 2003/05/16 2166  
868  키스를 제대로 하는 법을 가르쳐주는 웹강의     웹강의 2003/05/23 2148  
867  우리과 선배이자 네띠앙 CEO인 전하진 님께 보낸 메일 내용     형섭 2003/05/25 2175  
866     네띠앙 CEO인 전하진 님의 답변 내용.  [1]   전하진 2003/05/27 2056  
865  [남유정 님의 시 - 오늘 같은 날]     형섭 2003/05/28 2701  
 자 다들 힘을 냅시다. 퍼옴.     형섭 2003/05/31 2165  
863  ◇ 제2회 대학생 해외견문단 모집 ◇  [1]   형섭 2003/06/01 2200  
862  대학생 해외 견문단에 대한 질문 및 답변  [5]   김형섭 2003/06/02 2119  
861  해외견문단에 필요한 웹사이트 정보.  [2]   김형섭 2003/06/06 2228  
860  호주대학생에게 소개할 website 10  [1]   김형섭 2003/06/06 2561  
859  당근송 너무 귀여움.. 퍼왔어  [2]   당근 2003/06/21 2088  

    [1][2][3] 4 [5][6][7][8][9][10][11][12][13][14][15][16][17][18][19][20]..[6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