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ything... 퍼온 모든 것... 글, 그림, 사진, 동영상, 뉴스기사 등등

          
View Article  
  작성자  김형섭
  홈 URL  http://www.2xlife.com
  제    목  파바로티의 의자

선택
지난 2007년 세상을 떠난
세계적인 이탈리아 테너가수
루치아노 파바로티 (Luciano Pavarotti)는
어렸을 때부터
성악에 천부적인 재능이 보였다.

하지만 파바로티는
고등학교를 졸업할 무렵,
진로를 결정할 수 없었다.

수학을 잘했기 때문에 수학 교사가 되고 싶었고,
성악가가 되고 싶기도 했다.
둘 다 욕심이 났다.
교사가 되는 것은 실패 확률이 별로 없는 안전한 길이었고,
성악가가 되는 것은 성공 보장이 없는 험난한 길이었다.

'성악도 하고 싶고, 학교 교사도 하고 싶은데 어떡하지?'

이 때 아버지가
고민하고 있는 파바로티의 방으로 들어왔다.
아버지는 의자를 두 개 가져다가
멀리 떼어놓았다.

"얘야, 너는 이렇게 멀리 떨어져 있는 의자에
동시에 앉을 수 있겠니?
앉기는커녕, 바닥에 떨어지게 될 것이야."

반드시 한 의자만을 선택해야 하는 상황이라는
아버지의 멋진 비유였다.

결국 파바로티는
부모에게 30세가 되어도 성악가가 되지 못하면
다른 길을 모색하겠다고 약속하고
음악의 길로 뛰어들었고,
결국 '세계 3대 테너' 로 불리는 등
수많은 인정과 사랑을 받았다.

- 박수호 (새벽편지 가족) -



파바로티가
학교 선생님을 하면서 성악가를 하겠다고
둘 다 욕심을 부렸다면
지금같은 결과가 가능했을까요?

- 때때로 어떤 선택은 인생 전체를 바꿔놓는다. -


 
       

753  '잘사는 법' 강의하는 영국 런던의 '인생학교'     김형섭 2013/01/23 3576  
752  독자의 심장 쥐락펴락… 난 그냥 '닥치고 이야기'     김형섭 2013/01/23 1432  
751   삶을 위하여 건배     김형섭 2013/01/18 1542  
750  항공기 기내식 맛없는 이유 있었다     김형섭 2013/01/15 1286  
749  공장 찾아가 손바닥이 벗겨지게 5년 굴렀다… 가죽 달인이 됐다     김형섭 2013/01/15 4424  
748  영업왕 빌 포터, 타고난 낙관주의로 뇌성마비 이겨내     김형섭 2013/01/04 1745  
747  복사 하나 최선을 다했더니 지금은 CEO가 되었네요     김형섭 2013/01/03 2256  
746  공존의 지혜     김형섭 2012/12/16 1402  
745  열쇠꾸러미     김형섭 2012/12/10 1476  
 파바로티의 의자     김형섭 2012/11/27 1516  
743  메모장 정리 박스 16개를 가진 김수공 농협경제대표     김형섭 2012/11/22 1393  
742  감정이라는 뇌관을 건드려라     김형섭 2012/09/26 1265  
741  천 번을 흔들려야 어른이 된다 - 김난도 교수     김형섭 2012/09/24 1648  
740  철학을 경영에 녹이는 방법     김형섭 2012/09/19 1426  
739  씨앗은 죽지 않는다     김형섭 2012/09/12 1288  

    [1][2][3][4][5][6][7][8][9][10][11] 12 [13][14][15][16][17][18][19][20]..[62]  다음